top of page
검색
  • noahwilliam670

주지훈 '킹덤: 세자전' 제작 보류..강윤성 감독 '카지노'로 선회

최종 수정일: 2023년 4월 3일

­넷­플­릭­스­ ­'­킹­덤­'­ ­시­리­즈­ ­외­전­으­로­ ­기­획­됐­던­ ­'­킹­덤­:­ ­세­자­전­'­ ­제­작­이­ ­잠­정­ ­보­류­됐­다­.­

­


25일 영화 산업에 따르면, 하반기 바카라 전략 촬영을 논의하던 '킹덤: 쓸쓸하고 찬란한 신부들'의 제작이 다양한 이유로 취소되었다고 합니다. '킹덤: 쓸쓸하고 찬란한 신부들'은 2019년 1월에 시즌 1이, 2020년 3월에 시즌 2가 공개된 작품으로 전 세계적인 관심을 받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의 보조작품으로 준비된 작품입니다. 7월 23일에 공개된 전지현 주연의 '킹덤: 아신전'에 이어 또 다른 사이드 스토리로 기획되었습니다.


'킹덤: 쓸쓸하고 찬란한 신부들'은 '킹덤' 시리즈의 주인공인 이창세자(주지훈)의 과거와 현재를 다루는 작품입니다. 감독은 '범죄도시'의 감독 강윤성이 맡고, 작가 김은희가 글을 쓰고 6부작으로 준비 중입니다. 주연으로는 주지훈이 검토 중이었습니다.


하지만 '킹덤: 쓸쓸하고 찬란한 신부들'의 준비과정이 길어지면서 주지훈은 다른 작업으로 바빠졌습니다. '젠틀맨'의 촬영 외에도 내년 1월에 '킹덤' 감독 김성훈의 신작 영화 '납치'를 촬영할 예정입니다. 예정대로 '킹덤: 쓸쓸하고 찬란한 신부들'의 제작은 무기한 바카라 필승법이 연기됩니다.


'납치'는 지난해 3월에 해외에서 촬영할 계획이었으며 하정우와 주지훈이 주연을 맡았습니다. 그러나 코로나19 여파로 무기한 연기되었고, 이후 5월에도 촬영이 검토되었지만 코로나19 상황이 여전히 좋지 않아 내년 1월에 촬영으로 연기되었습니다. '킹덤: 아신전'은 촬영이 완료되었으며, 해외 촬영이 어려운 경우 내년 1월에 한국에서 촬영할 예정이다.

­

조회수 4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